상단영역

본문영역

[S트리밍] ‘공동 선두’ 이상범 감독, “식스맨들이 공격 쪽에서 활로를 터줬어”

[S트리밍] ‘공동 선두’ 이상범 감독, “식스맨들이 공격 쪽에서 활로를 터줬어”

  • 기자명 반진혁 기자
  • 입력 2021.10.27 21:18
  • 수정 2021.10.27 21:20
  • 0
  • 본문 글씨 키우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L
사진|KBL

[STN스포츠, 전주] 반진혁 기자 = 이상범 감독이 식스맨들의 활약에 박수를 보냈다.

원주 DB는 27일 오후 7시 전주실내체육관에서 전주 KCC와의 2021-2022 KGC인삼공사 정관장 프로농구 1라운드 경기에서 90-82 스코어로 승리했다. 이날 결과로 공동 1위로 올라섰다.

이상범 감독은 경기 후 기자회견을 통해 “수비적인 부분이 크게 잘 지켜졌다고 볼 수는 없지만, 식스맨들이 공격에서 활로를 터준 것 같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상범 감독은 전력이 부족하다는 말을 반복했다. 상대와의 싸움에서 승리하기 위해서는 하나로 뭉쳐야 한다는 의견을 강조했다.

이상범 감독은 “우리 팀이 전력이 좋은 건 아니다. 원 팀이 되지 않으면 어려운 상황이다. 상대를 이길 수 있는 건 똘똘 뭉쳐 한 발 더 뛰어야 한다”고 주문했다.

허웅은 이번 시즌 존재감을 과시하고 있다. 하지만, 출전 시간이 부족하다는 의견이 있다. 여기에는 이상범 감독의 큰 그림이 있었다.

이상범 감독은 “장기 레이스를 생각해야 한다. 부상이 생기면 타격이 크다”며 배경을 설명했다.

STN스포츠=반진혁 기자

sports@stnsports.co.kr

 

저작권자 © STN 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개의 댓글

0 / 400
댓글 정렬
BEST댓글
BEST 댓글 답글과 추천수를 합산하여 자동으로 노출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수정은 작성 후 1분내에만 가능합니다.
/ 400

내 댓글 모음

모바일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