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영역

본문영역

‘마차도 대신 3루수’ 김하성, 역전 2타점 결승타...SD 4-1 승리

‘마차도 대신 3루수’ 김하성, 역전 2타점 결승타...SD 4-1 승리

  • 기자명 박재호 기자
  • 입력 2022.06.21 17:10
  • 0
  • 본문 글씨 키우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샌디에이고 파드리스 김하성. 사진|뉴시스/AP
샌디에이고 파드리스 김하성. 사진|뉴시스/AP

[STN스포츠] 박재호 기자 = 3루수로 출전한 김하성(27)이 역전 2타점 결승타로 팀 승리를 이끌었다.

김하성은 21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의 펫코 파크에서 열린 ‘2022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와의 경기에서 9번 타자 3루수로 선발 출장해 2타수 1안타 1볼넷 2타점을 기록했다. 

3경기 연속 안타 상승세를 이어간 김하성은 시즌 타율도 0,222에서 0.225로 상승했다.

이날 김하성은 발목 부상을 당한 마차도를 대신해 유격수가 아닌 3루수로 뛰며 공수에서 뛰어난 활약을 펼쳤다.

1-1로 맞선 2회말 2사 2, 3루 상황에서 첫 타석에 선 김하성은 상대 선발 잭 데이비스의 7구째를 받아쳐 중전 안타를 만들었다. 주자 2명이 들어오며 3-1 역전에 성공했다. 이어 2루 도루를 시도했지만 아웃됐다.

김하성은 4회말 두 번째 타석에서는 유격수 땅볼로 물러났다.

7회말에는 볼넷으로 출루했지만 후속 타자 트렌트 그리샴이 병살타를 치며 이닝이 끝이 났다.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sports@stnsports.co.kr

 

저작권자 © STN 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개의 댓글

0 / 400
댓글 정렬
BEST댓글
BEST 댓글 답글과 추천수를 합산하여 자동으로 노출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수정은 작성 후 1분내에만 가능합니다.
/ 400

내 댓글 모음

모바일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