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니어들의 아름다운 삶”...꽃길, 오늘(28일) 제작발표회 개최
“시니어들의 아름다운 삶”...꽃길, 오늘(28일) 제작발표회 개최
  • 박재호 기자
  • 승인 2022.07.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화 ‘꽃길’의 제작발표회가 오늘(28일) 오후 3시 강남구 논현동 엘리에나 호텔 5층 그랜드볼룸에서 개최된다. 사진|신승철 PD 제공
영화 ‘꽃길’의 제작발표회가 오늘(28일) 오후 3시 강남구 논현동 엘리에나 호텔 5층 그랜드볼룸에서 개최된다. 사진|신승철 PD 제공

[STN스포츠] 박재호 기자 = 영화 ‘꽃길’의 제작발표회가 오늘(28일) 개최된다.

극영화 ‘꽃길’ (감독 김성훈)의 제작발표회가 오늘(28일) 오후 3시 강남구 논현동 엘리에나 호텔 5층 그랜드볼룸에서 개최된다.

출연 배우 이계인, 윤순홍, 임백천, 이한위, 김병찬, 명승권, 소명, 김혜영, 김춘봉, 제임스킹 등이 참석한다.

또 양숙, 이채린, 이연화, 이영숙, 한정화, 김명석, 이선영, 유서윤, 조현, 곽정진 등 주조연들의 시니어모델 패션쇼도 펼쳐진다.

제작사 솔라뷰 픽쳐스(제작 이영규 제작이사 이해솔)의 작품인 ‘꽃길’은 배우 원기준과 화가 겸 모델인 신예 양숙이 주연을 맡았다.

‘꽃길’은 제 2의 인생을 찾기 위해서  새로운 도전을 하는 시니어들의 모습을 통해 시니어들에게 아름다운 삶은 과연 무엇일까를 보여주는 메시지를 담았다.

신철승 PD는 “‘꽃길‘은 잘 나가던 배우 정원준(원기준)이 주점에서의 폭행 사건으로 인해 사회봉사 명령을 받고 보육원 시설에서 사회봉사를 하게 된다. 그곳에서 만난 자원봉사자 양숙(양숙)이 화가와 생선가게 주인에서 시니어 모델로의 발을 내딛으며 자아를 찾아가는 모습과 순수한 영혼을 지닌 자폐아인 미주를 보며 자신도 초심을 찾고 재기한다는 내용이다”라고 설명했다.

한편 ‘꽃길’은 9월말 첫 촬영을 시작해 3개월간의 촬영과 후반 작업을 거쳐 내년 상반기 개봉 예정이다.

STN스포츠=박재호 기자

sports@stnsport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