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영역

본문영역

KBO, 내년부터 중학교 야구부 창단 지원...초·고교는 지원 종료

KBO, 내년부터 중학교 야구부 창단 지원...초·고교는 지원 종료

  • 기자명 하상우 기자
  • 입력 2022.09.09 18:32
  • 수정 2022.09.10 05:13
  • 0
  • 본문 글씨 키우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O로고. 사진|KBO 제공
KBO로고. 사진|KBO 제공

[STN스포츠] 하상우 기자 = 내년부터 한국야구위원회(KBO)가 중학교 야구부 창단을 집중 지원한다.

9일 한국야구위원회(KBO)는 2023년부터 중학교 야구부 창단에 집중 지원할 것이라 밝혔다. 스포츠클럽 팀이 대폭 증가하고 있는 초등학교와 팀 숫자가 82개로 늘어난 고등학교는 신규 팀 창단 지원을 종료한다.

KBO는 지난 2012년부터 초, 중, 고교 야구부 창단 지원사업을 진행해왔다. 한국야구의 기초를 튼튼히 하고, 드래프트 풀 확대를 위한 사업이었다. KBO는 5년간 초등학교 6,000만 원, 중학교 2억 2000만 원, 고등학교는 3년간 3억 원을 지원해왔다. 사업 시행 이후 초등학교 6개, 중학교 24개, 고등학교 29개, 총 59개의 팀이 창단됐다.

그러나 2019년부터 2021년 신규 창단 팀은 5개(초등학교 0, 중학교 1, 고등학교 4)에 불과했다. 직전 3년(2016년~2018년) 15개 팀이 창단된 것과 비교해 크게 줄어든 숫자다. 특히 2021년에는 단 1개의 팀도 창단되지 않아 창단 지원 정책 및 아마추어 육성사업에 대한 변화가 필요하다고 판단했다.

KBO는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KBSA) 및 각 구단 스카우트팀과 회의를 거쳐 중학교 야구부 신규 창단을 집중 지원하기로 결정했다. 중학교 야구부 팀 수는 87개로 초등학교 엘리트팀과 리틀 야구팀을 합친 252개에 비해 부족하다고 분석하여 중학교 신규 창단을 유지하기로 하였다.

KBO는 내년부터 창단 지원은 중학교에 집중되지만 대체 사업으로 실력 향상을 위한 캠프 및 부상 방지를 위한 순회 트레이닝, 저변확대를 위한 야구 교실 등 야구 발전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한편, KBO가 2023년부터 초등학교, 고등학교 신규 팀 창단 지원사업을 중단하더라도 기존에 협약이 진행 중인 학교들은 협약 종료까지 지원이 계속된다.

STN스포츠=하상우 기자

hsw326@stnsports.co.kr

 

저작권자 © STN 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개의 댓글

0 / 400
댓글 정렬
BEST댓글
BEST 댓글 답글과 추천수를 합산하여 자동으로 노출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수정은 작성 후 1분내에만 가능합니다.
/ 400

내 댓글 모음

모바일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