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영역

본문영역

맥도날드 '맥크리스피 버거' 2초에 1개씩 팔려...500만개 판매 돌파

맥도날드 '맥크리스피 버거' 2초에 1개씩 팔려...500만개 판매 돌파

  • 기자명 이승호 기자
  • 입력 2022.09.21 09:14
  • 0
  • 본문 글씨 키우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제품 출시행사. 사진|한국맥도날드
신제품 출시행사. 사진|한국맥도날드

 

[STN스포츠] 이승호 기자 =맥도날드 2종이 2초에 1개씩 팔려 나간 것으로 나타났다.

맥도날드가 지난 5월 말 출시한 '맥크리스피 버거' 2종이 500만 개 판매를 돌파했다고 21일 밝혔다. 

'맥크리스피 디럭스 버거'와 '맥크리스피 클래식 버거'는 '세상 처음 맛보는 치킨버거'라는 타이틀에 맞는 새로운 맛과 조합으로 출시 2주 만에 누적 판매량 100만 개를 기록한 바 있다. 20일 기준 누적 판매량 500만 개 판매를 돌파했다.

맥크리스피 버거는 기존 맥도날드 메뉴에서는 찾아볼 수 없던 새로운 식재료를 사용한 치킨버거다.

닭다리살의 풍성한 육즙을 선호하는 국내 고객들의 취향을 반영해 '100% 통닭다리살 케이준 패티'를 넣었으며, '포테이토 브리오쉬 번(버거 빵)'과 '스페셜 스모키 소스'로 완성했다.

맥도날드 관계자는 "오랜 시간 공들여 준비한 맥크리스피 버거에 많은 관심을 보내주셔서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색다른 맛과 경험으로 더욱 특별한 즐거움을 선사할 수 있는 메뉴들과 캠페인을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STN스포츠=이승호 기자

stn5043@stnsports.co.kr

 

저작권자 © STN 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개의 댓글

0 / 400
댓글 정렬
BEST댓글
BEST 댓글 답글과 추천수를 합산하여 자동으로 노출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수정은 작성 후 1분내에만 가능합니다.
/ 400

내 댓글 모음

모바일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