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영역

본문영역

3년 만에 열린 '2022 회령포 문화축제' 성황리에 종료

3년 만에 열린 '2022 회령포 문화축제' 성황리에 종료

  • 기자명 이승호 기자
  • 입력 2022.10.14 14:56
  • 0
  • 본문 글씨 키우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도수군통제사 입성식, 12척 입성식 퍼레이드 등 볼거리 풍성

장흥군은 ‘12척의 기적, 역사 속으로 가는 시간 여행’이라는 주제로 2022 회령포 문화축제를 개최했다고 14일 밝혔다. 회령포 문화축제 거리퍼레이드 모습. 사진|장흥군
장흥군은 ‘12척의 기적, 역사 속으로 가는 시간 여행’이라는 주제로 2022 회령포 문화축제를 개최했다고 14일 밝혔다. 회령포 문화축제 거리퍼레이드 모습. 사진|장흥군
장흥군은 ‘12척의 기적, 역사 속으로 가는 시간 여행’이라는 주제로 2022 회령포 문화축제를 개최했다고 14일 밝혔다. 회령포 문화축제 거리퍼레이드 모습. 사진|장흥군
장흥군은 ‘12척의 기적, 역사 속으로 가는 시간 여행’이라는 주제로 2022 회령포 문화축제를 개최했다고 14일 밝혔다. 회령포 문화축제 현장 . 사진|장흥군

 

[STN스포츠] 이승호 기자 =장흥군은 지난 7일부터 9일까지 3일간 회진면 회령진성 및 회진항 물양장 일원에서 명량대첩 승리의 기포지가 되었던 회령포(현 회진면)의 역사적 사실을 알리기 위해 ‘12척의 기적, 역사 속으로 가는 시간 여행’이라는 주제로 2022 회령포 문화축제를 개최했다고 14일 밝혔다.

3년 만에 재개된 이번 회령포 문화축제 행사에서는 첫날 12척 해상퍼레이드·삼도수군통제사입성식 퍼레이드를 시작으로 청사초롱 퍼포먼스, 줄타기 공연, 불꽃놀이 등이 펼쳐졌다.

둘째 날인 8일에는 판옥선 마을대항 노젓기 대회, 전라남도 도립국악단 공연, 회령포 가요제가, 셋째 날인 9일에는 해군 군악대 공연 및 회령포 가요제 결선 등 다채로운 행사가 진행됐다.

특히 재경 회진면 향우회 축하공연, 판옥선 마을대항 노젓기 대회 및 해군 군악대 공연 등 올해 처음으로 선보인 프로그램들이 눈길을 끌었다.

축제장 한쪽에는 이순신 장군 스토리텔링관, 아이들과 함께 할 수 있는 거북선 만들기 및 이순신 그림그리기 대회 입선작 전시 등 시간대 별로 다양한 세대가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2022 회령포 문화축제에는 수천 명의 지역 주민과 방문객이 다녀간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

축제를 주관한 강현갑 추진위원장은 “코로나19로 인해 3년 만에 열린 축제에 많은 관광객과 지역 주민이 방문해 주시는 등 축제는 성황리에 종료됐으나, 행사 준비부터 진행까지 수고가 많았던 면사무소 직원을 잃은 안타까운 일이 발생하여 당분간 애도의 시간이 필요할 것 같다”며 “마지막까지 축제를 마칠 수 있도록 지원해 주신 분들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STN스포츠=이승호 기자

stn5043@stnsports.co.kr

 

저작권자 © STN 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개의 댓글

0 / 400
댓글 정렬
BEST댓글
BEST 댓글 답글과 추천수를 합산하여 자동으로 노출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수정은 작성 후 1분내에만 가능합니다.
/ 400

내 댓글 모음

모바일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