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영역

본문영역

[카타르 WC] '추격골 도움' 이강인의 아쉬움 “개인 활약보다 팀이 중요"

[카타르 WC] '추격골 도움' 이강인의 아쉬움 “개인 활약보다 팀이 중요"

  • 기자명 하상우 기자
  • 입력 2022.11.29 00:26
  • 0
  • 본문 글씨 키우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5일(현지시간) 카타르 알라이얀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H조 2차전 대한민국과 가나와의 경기, 이강인이 드리블하고 있다. 사진|뉴시스/AP
25일(현지시간) 카타르 알라이얀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H조 2차전 대한민국과 가나와의 경기, 이강인이 드리블하고 있다. 사진|뉴시스/AP

[STN스포츠] 하상우 기자 = 교체 투입 후 1도움을 올리며 활약한 이강인이 아쉬움을 드러냈다. 

한국은 28일(한국시간) 카타르 알 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가나와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2차전에서 2-3으로 패배했다.

전반 내내 경기를 주도했던 한국이 일격을 허용했다. 전반 23분 프리킥 상황에서 조던 아예우가 박스 안쪽으로 올려준 공을 모하메드 살리수가 헤더로 연결해 득점했다. 이어 전반 34분 조던 아예우가 한국 진영 왼쪽에서 크로스한 공을 모하메드 쿠두스가 헤더로 연결해 득점했다.

후반 들어 한국이 추격에 성공했다. 후반 13분 왼쪽 측면에서 이강인이 올린 크로스를 조규성이 헤더로 마무리했다. 이어 후반 16분 김진수가 왼쪽 측면에서 크로스했고 조규성이 헤더골로 승부의 균형을 맞췄다.

한국이 다시 리드를 내줬다. 후반 23분 왼쪽 측면에서 넘어온 크로스를 쿠두스가 밀어 넣었다. 이에 경기는 2-3 한국의 패배로 마무리됐다.

경기 후 이강인은 방송 인터뷰를 통해 “최선을 다해 준비할테니 국민 여러분들도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이어 “투입됐을 때 감독님께서 골에 가까운 플레이를 요구하셨다. 반전은 있었지만, 마지막이 아까웠기 때문에 아쉽다. 다음 경기 잘 준비해서 좋은 결과 나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각오를 전했다.

그러면서 “개인적인 활약보다 팀이 중요하다. 기회가 온다면 팀에 도움이 돼서 승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며 “저뿐만 아니라 모든 선수단, 코칭 스태프들이 최선을 다해 준비할테니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STN스포츠=하상우 기자

hsw326@stnsports.co.kr

 

저작권자 © STN 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개의 댓글

0 / 400
댓글 정렬
BEST댓글
BEST 댓글 답글과 추천수를 합산하여 자동으로 노출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수정은 작성 후 1분내에만 가능합니다.
/ 400

내 댓글 모음

모바일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