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영역

본문영역

[카타르 WC] 아쉬워서 어쩌나...네이마르, 부상으로 최종전 결장

[카타르 WC] 아쉬워서 어쩌나...네이마르, 부상으로 최종전 결장

  • 기자명 하상우 기자
  • 입력 2022.11.30 09:01
  • 0
  • 본문 글씨 키우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브라질의 네이마르가 24일(현지시간) 카타르 루사일의 루사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세르비아와의 조별리그 G조 1차전 경기 후반 부상으로 발목을 잡고 고통스러워하고 있다. 네이마르는 교체됐고 브라질은 2-0으로 승리했다.  사진|뉴시스/AP
브라질의 네이마르가 24일(현지시간) 카타르 루사일의 루사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세르비아와의 조별리그 G조 1차전 경기 후반 부상으로 발목을 잡고 고통스러워하고 있다. 네이마르는 교체됐고 브라질은 2-0으로 승리했다. 사진|뉴시스/AP

[STN스포츠] 하상우 기자 = 부상으로 쓰러진 브라질 '에이스' 네이마르(30·파리 생제르맹)가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G조 최종전도 나서지 못한다.

브라질축구협회(CBF)는 30일(한국시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네이마르를 비롯해 수비수 다닐루, 알렉스 산드루(이상 유벤투스) 세 선수가 12월 2일 열리는 카메룬과의 조별리그 G조 3차전에 결장한다고 밝혔다.

네이마르는 지난 25일 세르비아와의 조별리그 1차전 경기에서 선발 출전했지만 상대 수비수와 충돌 후 오른쪽 발목을 다쳐 후반 34분 교체됐다.

앞서 네이마르는 SNS를 통해  “오늘은 내 커리어 중 가장 힘든 시간”이라며 “다시 월드컵에서 부상을 당했다. 짜증나고 마음 아픈 일”이라고 씁쓸한 심경을 전한 바 있다.

이후 네이마르는 치료에 전념했지만 28일 스위스와의 2차전에 이어 3차전도 출전이 어려울 전망이다. 정확한 복귀 시점은 알려지지 않았다.

한편 조 1위(2승, 승점 6)에 자리한 브라질은 일찌감치 16강행을 확정했다. 카메룬과 비겨도 조 1위 자리를 지킬 수 있다.

STN스포츠=하상우 기자

hsw326@stnsports.co.kr

 

저작권자 © STN 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개의 댓글

0 / 400
댓글 정렬
BEST댓글
BEST 댓글 답글과 추천수를 합산하여 자동으로 노출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댓글 수정은 작성 후 1분내에만 가능합니다.
/ 400

내 댓글 모음

모바일버전